• Home
  • PR

PR

뉴스룸

게시물 상세
올릭스, 한소의 ‘1.1억불 규모 첫 옵션 행사’ 발표
작성일 : 2023-03-02     조회수 : 1660

[보도자료] 2023년 02월 27일


올릭스, 한소의 ‘1.1억불 규모 첫 옵션 행사’ 발표

한소 보유 2종 옵션 중 첫 번째 옵션 행사
- 옵션 선급금 225만불 수령 예정
- CEO “NASH 치료제 ‘OLX702A’ 영장류 효력시험 최종 결과 확보… 복수의 글로벌 대형 제약사와 협의 중”


RNA 간섭 기술 기반 혁신신약 기업 올릭스(226950)가 기술이전 파트너사인 중국 한소제약(Jiangsu Hansoh Pharmaceuticals Group Co., Ltd., 이하 ‘한소’)이 추가적인 siRNA 치료제 연구 개발을 위한 옵션을 행사했다고 27일 공시했다.

 

지난 2021년 양사는 올릭스가 보유한 GalNAc-asiRNA 플랫폼 기술을 이용하여 한소가 제시한 타깃 유전자(gene)에 대한 2종의 신약 후보물질을 제공하는 것을 골자로 하는 기술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이때 한소는 올릭스에 옵션 유지비(option fee)를 지불하고 올릭스가 첫 번째 후보물질 도출을 완료한 때로부터 90일의 기한 내에 주계약과 동일한 조건으로 최대 2종의 추가 후보물질에 대한 옵션을 행사할 수 있는 권리를 확보했다.

 

지난달 올릭스는 첫 번째 후보물질 도출 전, 한소가 후보물질의 예비 데이터(preliminary data)만을 확인하고 조기에 추가 옵션 행사에 합의했다고 발표했다. 그간의 연구과정에서 한소가 올릭스의 기술력을 확인하고, 신속한 파이프라인 확장을 위해 주계약에 명시된 옵션 행사 권리가 시작하는 기간보다 이른 시기에 2종의 추가 옵션 중 첫 번째 옵션을 행사하기로 결정했다는 것이 회사의 설명이다.

 

이번 공시에 따르면, 한소가 보유한 추가 2종의 옵션 권리 중 첫 번째 옵션 행사로 올릭스는 선급금 225만 달러(약 29억원)를 수령하고, 한소가 제시한 타깃 유전자에 대한 1종의 신약 후보물질을 제공한다. 또한 각 임상시험 단계 및 사업화 성공 시 마일스톤(단계별 기술료)으로 최대 1.1억 달러(약 1430억원)를 수령한다. 치료제 로열티는 순 매출액에 대한 10%의 비율로 책정되어 있으며, 치료제 권리에 대한 계약 지역은 중화권이다.

 

올릭스 관계자는 “옵션 선급금이 들어오면 한소가 추가로 요청한 심혈관 질환 치료제 후보물질 발굴에 착수할 예정이다. 또한 기존 주계약에서 한소가 요청하여 연구 중인 두 개의 타깃에 대한 후보물질들을 올해 전달할 계획이며, 추후 진행 과정에 따라 발생하는 마일스톤도 수령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올릭스 이동기 대표는 “한소와의 파트너십 결성 1년여 만에 추가 옵션 행사라는 고무적인 성과를 얻게 되어 기쁘다. 제약·바이오 분야의 많은 기술수출 계약에서 옵션에 대한 조항이 포함되어 있지만, 실제 추가 옵션 행사까지 성사되는 경우는 흔치 않기 때문이다. 상반기 중 남아있는 1종의 옵션을 추가로 행사하는 것을 목표로 상호 협의 중에 있으며, 그간 양사가 구축한 긴밀한 협력 관계를 바탕으로 GalNAc 기술 기반 siRNA 치료제 연구개발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덧붙여, 많은 관심이 집중된 NASH 치료제 ‘OLX702A’ 영장류 효력시험 최종결과에서 지방간 감소 효력이 3개월까지 유지되는 장기 지속력을 확인했다. 임상시험에서도 최소 분기별, 혹은 그 이상의 간격으로도 투여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한다. 확보한 최종 결과를 바탕으로 복수의 글로벌 대형 제약사와 심도 있는 논의를 이어가고 있다”고 전했다.


###

이전글 올릭스, 국제 학회서 탈모치료제 최신 연구성과 공개
다음글 올릭스, 美 자회사 통한 자체 GalNAc 링커 ‘OliX XI’ 개발 성공 및 미국 특허 출원 완료